logo

한국어

커뮤니티

이북5도위원회
행정자치부
청와대
통일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조회 수 5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보훈처, 대국민 ‘보훈’ 인식조사 결과 발표

보훈문화조성과 미래보훈의 발전방향 제시

 

국가보훈처(처장 황기철)는 보훈처 창설 60주년 및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일반 국민의 ‘보훈’에 대한 인식을 조사하여 6월 28일 그 결과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식조사는 문화체육관광부의 ‘부처별 주요 정책 여론조사’의 과제로 선정되어, 일상 속 보훈 문화조성과 미래 보훈의 발전 방향을 제시하기 위해 진행됐다.

조사대상은 전국 17개 시·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69세 이하의 국민 2,000명이며, 지난 5.25일부터 5.30일까지 설문지를 활용해 온라인으로 진행(95% 신뢰수준, 표본오차 ±2.19%p, ㈜케이스탯컨설팅 의뢰)했다.

조사 결과에서 보훈에 대한 일반 국민들의 이미지는 보훈을 생각할 때 응답자의 83.5%는 필요한 것, 76.7%는 긍정적이라 답했고, 보훈에서 사회 분열(7.0%)보다는 사회 통합(57.5%)을 연상했다. 한편, ‘국가와 사회를 위한 희생과 헌신을 기억하고 감사하는 것’으로 보훈의 정의를 제시했을 때 응답자의 80.5%가 공감하며, 75.7%는 실천 방법이 다양하다고 응답했다.

하지만 스스로 보훈을 실천하는지에 대해 응답자의 30%만 긍정적(매우 그렇다 8.2%, 그렇다 21.8%)으로 답했다.

또한, 조사 결과 응답자의 87% 이상이 독립운동과 6·25참전 등의 국가수호 활동을, 75.8%가 민주화운동을 보훈의 대상이 되는 ‘국가와 사회를 위한’ 희생·헌신이라고 답했다.

전반적으로 보훈 대상일 경우 희생에 대한 경제적 보상과 기념하는 문화조성이 모두 필요하다고 보았다. 하지만, 응답자의 66%가 국가와 사회를 위한 헌신에 대한 경제적 보상이 전반적으로 부족하다고 했고, 48.3%는 기억·감사하는 문화조성이 되지 않았다고 했다.

아울러 응답자 다수가 국가와 사회를 위한 희생과 헌신을 기억하고 감사하려는 ‘보훈의식’이 높으면 애국심(79.6%)과 국가에 대한 자긍심(79.3%)이 커지고, 사회참여 의식(74.6%) 및 공동체에 대한 소속감(72.9%)이 강해질 것이라고 답했다.

이러한 보훈의식을 높이기 위해서는 보훈·유공자 단체(75.0%)와 학교·교육기관(71.1%)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평가했다. 또한 사회 전반의 보훈의식이 ‘낮다’는 의견이 32.2%에 달했으나, 대체로 사회 전반(45.9%)과 본인(49.0%)의 보훈의식은 ‘보통’ 수준이라고 응답했다.

보훈처는 “이번 조사가 ‘보훈’에 대한 국민의 여론을 수렴한 점에서 의미가 있었고,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60년간의 보훈을 성찰하고 미래 보훈을 구상하여 ‘든든한 보훈’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공지 황해도 연백출신의 중견 탤런트 한인수 file 편집자 585 2016.06.21
165 황해도 출신 정원식 전 국무총리 별세 file 편집자 114 2020.04.14
164 황해도 2세 박남춘 인천시장 file 편집자 175 2019.03.14
163 행정자치부→행정안전부로 변경 편집자 139 2017.07.26
162 행안부 내년 8월까지 세종시로 이전 편집자 168 2018.03.03
161 함남 2세 진선미 의원, 여당원내수석 맡아 file 편집자 141 2018.05.17
160 한민족퉁소음악 비교연구 포럼(8.23) file 편집자 202 2016.08.02
159 한국장로문인회, 창립 25주년 감사예배 file 편집자 56 2021.04.05
158 한국도로공사, 평창 대회 성공개최 위해 조직위에 50억 기부 편집자 168 2018.01.08
157 한국도로공사, 노후 하이패스 단말기 보상판매 실시 편집자 221 2019.08.28
156 평양 숭실출신 독립운동가 3명 정부 포상 편집자 177 2018.12.10
155 판문점 견학 올해부터 통일부로 일원화 편집자 140 2020.02.05
154 파주시 ‘평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 제정 편집자 135 2020.02.05
153 통일한울회, 생계지원금 전달식 file 편집자 190 2021.04.14
152 통일코리아협동조합, 화장품 기부 행사 file 편집자 110 2021.04.05
151 통일부, 제21기 통일교육위원 위촉 편집자 170 2018.04.14
150 통일부, 「2019 통일백서」 발간 편집자 110 2019.03.29
149 통일부, '2016 통일백서' 발간 편집자 215 2016.05.16
148 통일부 장관, 박옥자(함북)씨 방문 file 편집자 146 2018.03.03
147 탈북민도 사회복지사업 대상자 편집자 157 2018.04.27
146 탈북민 눈높이에 맞춰진 하나원 사회적응교육 편집자 307 2017.02.10
145 탈북동포지원연합, 탈북학생 장학금 지급 file 편집자 95 2021.04.14
144 탈렌트 박신혜 무궁화 숲 조성 동참 편집자 414 2016.04.29
143 추모의 벽, 실향민사회도 동참 편집자 156 2019.09.16
142 최영식 황해도벽성군 내성면 명예면장 file 편집자 69 2021.05.14
141 철원군, 제36회 태봉제 거행 file 편집자 128 2018.10.18
140 창립 74주년 맞은 아모레퍼시픽그룹 file 편집자 146 2019.09.16
139 진선미(함남) 의원, 여성가족부 장관 내정 편집자 119 2018.09.07
138 주한 우즈베키스탄 무역대표부 6월 송도에 개설 file 편집자 355 2018.04.30
137 조명환(함남) 월드비전 제9대 회장 취임 file 편집자 76 2021.02.23
136 제3국서 출생한 탈북학생에 한국어 교육 강화 편집자 220 2017.03.24
135 제18기 민주평통자문회의, 9월 출범 편집자 166 2017.07.03
134 전국 대학생 53% “통일이 필요하다” 편집자 118 2019.01.30
133 자유총연맹, ‘한반도 숲 가꾸기’ 현판식 file 편집자 107 2019.01.30
132 인천에 『통일+(플러스)센터』개소 편집자 474 2018.09.25
131 인천시, 제6회 서해수호의 날 맞아 55용사 추모 file 편집자 41 2021.03.29
130 인천시, ‘인천 독립 40년’ 홈페이지 개설 file 편집자 41 2021.06.14
129 인천북부교육지원청 Wee센터, 생명존중교육 실시 file 편집자 0 2021.09.14
128 인천경제청·연수송도경영자협의회, 업무협약 file 편집자 2 2021.08.25
127 인천경제청, 연세대와 스마트시티 사업 협력 file 편집자 114 2018.04.27
126 인천경제자유구역청, 폭염대비 청라호수공원 작업현장 안전점검 실시 file 편집자 43 2021.07.28
125 인천경제자유구역청, 개청15주년 비전과 전략 발표 file 편집자 154 2018.10.18
124 인천거주 외국인 한국어 말하기 첫 대회 열린다 편집자 63 2021.04.09
123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통일교육원서 특강 file 편집자 126 2019.05.22
122 이재정 경기교육감, ‘리멤버 1910’ 개관식서 축사 file 편집자 60 2021.03.29
121 이승만 대통령, “남북동포는 협조하라” 편집자 110 2019.12.11
120 이상균(평북) 한러문화예술협회장 file 편집자 61 2021.03.29
119 이산가족 500명 11월에 금강산서 제사 추진 편집자 102 2018.09.07
118 이북도민회 '도민의 날' 대회 준비에 총력 편집자 151 2018.04.14
117 이북도민 전문상조업체 ‘담은라이프’ file 편집자 112 2021.04.2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